또 내가 크고 흰 보좌와 그 위에 앉으신 이를 보니

땅과 하늘이 그 앞에서 피하여 간 데 없더라

-요한계시록 2011

미켈란젤로 作

니카라과 발행

1975